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전원생활 > D.I.Y
낡은 사과상자의 조용한 변신, 빈티지 사각수납장
2012년 12월 14일 (금) 17:50:33 |   지면 발행 ( 2012년 11월호 - 전체 보기 )



거칠고 낡은 자연 그대로의 느낌을 살렸다. 반듯하고 매끄러운 목재에서 느낄 수 없는 자연스러운 멋은 빈티지 소품의 큰 매력 중 하나다. 수납뿐만 아니라 집 안 어디에 두어도 잘 어울리기에 장식으로 손색없다.

정리 최영희 기자 자료제공 심숙경 pazu7506.blog.me

창고 한구석에 쌓여 있던 깨지고 녹슨 상자를 그냥 두고 갈 수 없어 차에 실어 왔다. 세월의 흔적을 고스란히 안은 낡은 사과 상자. 묵은 때를 벗기고 별다른 도색 없이 스텐실과 바니쉬 작업만으로 수납장을 완성했다. 사과 상자로 여러 번 유사한 작업을 해봤지만 만들 때마다 다른 느낌이 나는 것은 수제품의 매력이 아닐까 한다.

준비물 : 빈 사과 상자, 투명 코팅제(저광), 스텐실 도안, 스텐실 붓, 검정 물감

1, 2 상자를 준비한다.
3 수세미로 닦은 후 건조한다.
4, 5 상자를 샌딩한다.
6, 7, 8 스텐실 도안을 대고 붓으로 칠한 후 말린다.
9, 10 스텐실이 마르면 투명 코팅제(저광)를 1회 바른다.
11, 12 완성!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이전 페이지
분류: D.I.Y
2012년 11월호
[D.I.Y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2-11-06)  그윽함이 멋스러운 오리지널 빈티지 수납장
(2012-10-09)  어디든지 어울려요! 심플 가로세로 서랍장
(2012-09-06)  나무결이 그대로 살아 있는 오리지널 빈티지 사과박스
(2012-08-27)  단아함과 화사함이 어우러진 화이트 빈티지 서랍장
(2012-07-02)  세월의 흔적은 그대로, 향香은 더 멋스럽게 빈티지 철제 의자
전원주택 (5,630)
펜션/카페 (241)
전원생활 (908)
전원에서 만난 사람 (135)
인테리어 (446)
D.I.Y (122)
먹거리/텃밭 (100)
부동산 정보 (108)
정원 (312)
월별목차 (30)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HAPPY DIY] 티 테이블 겸 잡...
가을을 담은 원목 스툴 뜨개...
평상이 들어간 통나무 정자 ...
테이블과 의자를 한 번에 피...
Happy D.I.Y Life 라인이 매...
[HOME D.I.Y] 가족에게 사랑...
[FURNITURE] 하드우드 목가구...
어릴 적 추억을 담은 복고풍
손바느질로 만든 크리스마스...
[HAPPY DIY] 뚜껑만 열면 정...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