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정원 > 정원가꾸기
[HOME & GARDEN] 콘크리트에 꽃을 피우다. 꽃블럭 & 에코블럭
2018년 10월 25일 (목) 00:00:00 |   지면 발행 ( 2018년 10월호 - 전체 보기 )

콘크리트에 꽃을 피우다
꽃블럭 & 에코블럭 

‘콘크리트 옹벽에 식물을 심어 숲으로 만들자.’ 아무도 생각지 않았다. 30년 경력의 식물 전문가와 조경, 건축 분야 전문 인력이 함께하는 ㈜꽃블럭에서 콘크리트 옹벽을 초록 물결로 물들였다. 바로 자연에 과학을 더한 꽃블럭과 에코블럭이다.
글 사진 ㈜꽃블럭

우리는 콘크리트 숲에서 살고 있다. 내가 사는 집, 도로의 옹벽, 터널, 하천의 둔치 사면, 보도블럭 모두 콘크리트다. 어찌 보면 콘크리트는 인류의 발명품 중 가장 값싸고 안전한, 아직 인류에게 물과 공기만큼이나 생활에 없어선 안 되는 필수품이 됐다. 한편, 우리는 콘크리트에 둘러싸인 채 삭막함과 외로움을 느끼면서 살고 있다. 하지만 콘크리트는 없어지지 않을 인류의 유산이다.
㈜꽃블럭은 콘크리트에 식물을 심는다. 아니 식물을 심을 수 있는 간단한 블럭을 만들어 인류에게 자연을 선물하고 싶은 것이다. 발상의 전환으로, 콘크리트에 생명을 불어넣은 것이다.
꽃블럭과 에코블럭은 그냥 단순한 생각에 시작됐다. 콘크리트에 식물을 심자, 옹벽에 식물을 심어 도시를 숲으로 만들자, 한강의 둔치 벽면에도 사면에도 식물을 심자…, 단순한 생각이다. 사람이 개발한 인류 최고의 문명에 식물을 도입하고 숨 쉬게 하자는 꿈이 꽃블럭과 에코블럭을 탄생시켰다.

옹벽이 꽃으로 피어난다, 꽃블럭
평면조경에서 수직정원으로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꽃블럭은 돌 축대의 단순함과 콘크리트 옹벽의 삭막함을 해결하는 신개념의 환경 블럭이다.
수직벽을 초록의 경관으로 조성하며 옹벽구조물로써의 기능을 동시에 만족하는 친환경 블럭이며, 미세먼지 등의 해소에 기여하는 새로운 블럭이다. 특이한 점은 블럭의 구조가 사방으로 식생토가 소통을 하는 구조이기에 식물의 생육을 편안하게 하고, 또한 아치 모양의 형상은 미적 요소와 안정감을 유지하며, 쉽고 간단한 시공이 장점이다.
오랜 연구 끝에 탄생한 꽃블럭은 기존 돌쌓기, 콘크리트 옹벽, 석축 등을 대용하는 신개념 블럭으로 출시 이후 시장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으며, 블럭 구조와 적용 방법, 시공 등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경사를 주어도 자유자재로 곡선형도 잡을 수 있는 꽃블럭이 시간과 비용 그리고 콘크리트에 예술을 입히는 우리의 생활공간에 꽃을 피우는 인류의 발명품으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해 본다.


녹화는 기본, 부지의 효율적 이용은 덤 … 에코블럭
자동화 라인을 구축한 경남 함양의 공장에서 생산하는 에코블럭은 큰 블럭(1×1m) 4방향에 구멍을 뚫었다. 토양이 빠져나오지 않게 각도를 줬다. 콘크리트 두께에 의한 차이로 숨은 쉬고 물은 빠져나오지만, 토양은 빠져나오지 못하게 경사각을 주고 식물을 심었다. 일반 콘크리트 옹벽 공사기간보다 많은 시간을 단축했다.
일반적으로 바위 축대의 경우 2, 3단만 쌓아도 부지의 이용 면적이 1~1.5m가 사라진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콘크리트 직벽을 올리는데, 이는 또 하나의 삭막한 경관을 노출하는 문제가 있다. 하지만 식물을 식재할 수 있는 축대용 에코블럭은 녹화뿐만 아니라 부지의 효율적인 이용이 가능하다.
부스 중앙에 배치한 화분용 에코블럭과 에코휀스는 꽃담, 중앙분리대, 띠녹지 안전경계화단, 볼라드, 화분 등 다양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에코휀스는 간단하게 현장에 반입해 토양의 심지 역할과 저수통을 구분하는 저수판을 넣고 흙을 채운 후 측면에 관목을 심어 안정감을 유지하며, 상단에 지하고가 높은 아교목을 포인트로 식재하고 그 하부에 야생화 등을 심고 물을 충분히 주면 된다. 그리고 약간의 물을 저수통에 채우기만 하면 최소 3개월은 유지된다. 

<에코블럭 시공 후 6개월 뒤 모습>
원천특허공법_경사각을 이룬 홀이 토양이 빠져나오지 않게 잡아주며, 콘크리트 자체의 두께를 활용해 식물의 활착이 안정적으로 이뤄진다.
에코토낭_양질의 토양에 양분과 수분 보습제를 혼합 식재 후 식물에 수분을 공급하면 안정적으로 활착을 돕는다.

문의 ㈜꽃블럭 055-964-7992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주)꽃블럭 꽃블럭 에코블럭 가든조아 실외 정원
이전 페이지
분류: 정원가꾸기
2018년 10월호
[정원가꾸기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8-10-25)  [HOME & GARDEN] 자연주의 식재 스타일 디자인하기
(2018-10-25)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원 조경 레시피 85 ④
(2018-10-25)  [HOME & GARDEN] 가을에 심어야 봄날에 더 아름답게 피어나는 추식구근
(2018-09-27)  [HOME & GARDEN] 그늘 화단 식재 디자인하기
(2018-09-21)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원 조경 레시피 85 ③
[관련기사]
[HOME & GARDEN] 꽃블럭의 노하우를 담은 행복한 수직정원, 행수 (2018-10-25)
[HOME & GARDEN] 가을에 심어야 봄날에 더 아름답게 피어나는 추식구근 (2018-10-25)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원 조경 레시피 85 ④ (2018-10-25)
전원주택 (4,641)
펜션/카페 (238)
전원생활 (690)
정원 (268)
정원가꾸기 (212)
식물 (51)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정원수 겨울철 관리① 나무들...
[HOME & GARDEN] 그늘 화단 ...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
[Home & Garden(1)] 묵직한 ...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
[HOME & GARDEN] 오감만족 정...
[HOME & GARDEN] 콘크리트에...
[Home & Garden(1)] 겨울 걱...
[HOME & GARDEN] 로맨틱한 분...
[GARDEN RECIPE] 내 집에 맞...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