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정원 > 정원가꾸기
[HOME & GARDEN] 주택을 더욱 푸르고 활기차게 꾸며주는 잔디
2019년 3월 28일 (목) 00:00:00 |   지면 발행 ( 2019년 4월호 - 전체 보기 )

주택을 더욱 푸르고 활기차게 꾸며주는 잔디

잔디가 깔린 넓고 푸른 정원 마당은 휴식, 운동, 오락 등의 공간을 제공함은 물론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된다. 정원을 전원(단독)주택의 상징으로 여기는 이유다. 잔디는 이러한 정원을 만들기 위한 바탕으로 포근하고 푸른 바닥을 제공한다. 하지만, 잔디는 심는 것만으로 끝이 아니다. 잔디의 강하고 질긴 생명력만 믿고 자칫 관리에 소홀하면, 초록의 빛이 감돌아야 할 봄철 정원이 누런빛의 잔디로 인해 황량하고 쓸쓸해지기 때문이다. 주택의 화룡점정 격인 정원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잔디, 어떤 것들이 있을까.

백홍기 기자
자료출처 국립산림과학원 잔디 표준재배 관리기술, 전원주택라이프 D/B

난지형 잔디와 한지형 잔디
잔디는  성장하는 데 알맞은 온도[生育適溫]에 따라 난지형과 한지형으로 구분하다. 난지형 잔디는 10여 종이 있으며, 생육적온이 27~35℃로 봄에 생육을 시작해 여름철에 왕성하게 자란다. 반면, 유라시아 대륙이 원산지인 한지형 잔디는 생육적온이 15~24℃로 서늘한 기후에서 잘 자란다. 우리나라는에선 여름철 고온다습한 기후로 인한 하고현상夏枯現象으로 잔디 생산과 관리, 유지가 매우 어렵다.

※ 하고현상: 내한성이 강해 월동을 잘하는 북방형 목초는 여름철에 접어들어 생장이 쇠퇴 또는 정지하고, 심하면 황화하거나 고사하는 것을 말한다.

※ 지상 포복경: 지상에 나와 있는 수평의 줄기를 말하며, 줄기 마디마디 하나에 뿌리와 식물체를 만든다.
※ 지하경: 수평으로 신장하는 땅속줄기다. 각 마디에서 새로운 눈이 발생해 식물체를 형성한다.

난지형 잔디
난지형 잔디는 여름에 잘 자라고 겨울에 생육이 정지돼 우리나라에선 4월 중순부터 10월 중순까지 6개월간 푸른 상태를 유지한다. 형태는 포복경이 왕성하게 뻗어 옆으로 기는 성질이 강하고, 지상포복경 및 지하경을 갖고 있어 낮게 자란다. 한국잔디류는 난지형 잔디류 가운데서도 내한성, 내서성, 내병성, 내충성 등이 강하며, 답압踏壓에 견디는 힘이 강해 절개지, 도로 주변, 산림 훼손지 및 공원시설에 많이 사용한다. 국내에서 이용하는 대표적인 난지형 한국잔디는 들잔디다. 이외에 금잔디, 갯잔디, 왕잔디가 있다.

들잔디
들잔디는 산과 들에 널리 분포하며 국내에서 널리 사용하는 한국잔디다. 양지에서 자라는 다년초로 줄기가 옆으로 길게 뻗고 마디에서 뿌리내린다. 잎의 길이는 67~277㎜, 폭은 3.7~6.8㎜로 편평하거나 안으로 말리며, 어릴 때 양면에 털이 있다. 각종 환경에 대한 적응력이 가장 강하고 토양 응집력이 뛰어나 제방, 묘, 공원, 경기장, 조경 등에 적합하다. 금잔디와 비단잔디보다 질감이 거칠고 밀도는 낮은 편이며 저온에 견디는 힘이 더 강하다.

금잔디
대전이남지역에서 자생하는 잔디로 일본에서 중잔디, 고려잔디 혹은 조선잔디라고 부른다. 잎의 길이는 30~160㎜, 폭은 1~2.6㎜로 들잔디보다 섬세하고 밀도가 높으며 뗏장 형성 능력이 강하다. 하지만, 내한성이 약해 중부이북지역에서 관리하기 어렵다.

갯잔디
바닷가 모래땅과 바닷물이 닿는 곳에서 자라는 다년초로 뿌리줄기가 옆으로 뻗으면서 번식한다. 잎은 비스듬히 또는 직립으로 자란다. 잎은 길이는 110~400㎜, 폭은 2.3~4.7㎜로 잎집에 긴 털이 있다.

왕잔디
중부이남지역 바닷가 모래땅에 자라는 다년초로 뿌리줄기가 옆으로 길게 뻗고 마디에서 뿌리내린다. 잎의 길이는 110~200㎜, 폭은 3~4㎜이다. 들잔디, 금잔디, 비단잔디보다 큰 편이다.

비단잔디
중부이남지역 서해안에서 자생하며 잎은 가느다란 침상 모양이다. 다년생으로 뿌리줄기가 옆으로 뻗으며 잎집 가장자리에 털이 있다. 잎의 길이는 40㎜, 폭은 1.5㎜ 내외로 키가 작고 고운 게 특징이다. 들잔디, 갯잔디, 왕잔디보다 크기가 작고 내한성이 약해 경기이남지역에서 월동할 수 없다. 잔디가 연약해 이용하는 데 제약이 따르나 대전이남지역에서 정원용으로 사용하면 좋다.


 켄터키 블루그래스
 
 벤트그래스

한지형 잔디의 종류와 특징
한지형 가운데 켄터키 블루그래스는 회복력과 봄철 녹색화가 빠르고 내습성과 내마모성이 좋은 편이라 우리나라에서 널리 이용하는 대표적인 서양잔디다. 식재 토양은 모래가 좋고 여름철에 신경 써야 푸른빛을 오래 감상할 수 있다. 벤트그래스는 밀도가 높고 균일하며 질감이 뛰어나 가장 품질이 좋은 잔디로 꼽는다. 외국에서 주로 골프장 그린이나 테니스코트에 사용한다. 크리핑 벤트그래스 역시 품질이 우수하지만, 관리가 어려워 우리나라에서 주로 골프장 퍼티 그린에 이용한다.

우리 집에 맞는 잔디 선택
· 저렴하게 잔디를 깔고 싶다면, 한국잔디는 줄떼로 깔고 한지형 잔디는 종자 파종을 한다.
· 잔디를 보고 싶은데 관리에 자신이 없거나 귀찮다면, 한국잔디가 좋다.
· 고품질의 잔디를 깔고 싶다면, 한지형 잔디나 한국잔디의 ‘건희’를 선택한다.
· 잔디밭을 빠르게 조성하고 싶다면, 한국잔디나 한지형 잔디를 롤형으로 구입해 깐다.
· 세 계절 푸른 잔디를 감상하고 싶다면, 한지형 잔디가 좋다.


물주기

잔디는 종류에 따라 물의 양을 다르게 줘야 한다. 건조한 봄과 가을, 겨울에 물을 자주 줘야 한다. 한국잔디는 잔디 잎이 둥글게 말리기 전에 주고, 한지형 잔디는 잔디밭을 밟았을 때 발자국이 선명하게 드러나기 전에 줘야 한다. 물을 줄때 조금씩 자주 주는 것보다 한 번에 흠뻑 주는 게 좋다. 물의 양은 토양 깊이 3㎝ 이상 침투하도록 흠뻑 준다.

비료주기
잔디밭은 한번 조성하면 5~10년 이상 유지하므로 주기적인 영양 공급이 필요하다. 영양분이 부족하면 병해충 피해를 보기 쉽고 늙은 잔디는 생장이 감소한다. 비료는 분해 속도에 따라 속효성과 완효성 나뉜다. 속효성 비료는 비료를 뿌린 후 1∼2주 지나 잔디 색깔이 진해지고 생육이 왕성해진다. 그러나 4주가 지나면 영양분은 잔디가 흡수하거나 물에 의해 유실되고 햇볕에 분해돼 사라진다. 완효성 비료는 비료를 뿌린 후 1∼2주 지나야 효과가 나타나며 3∼12개월간 유지된다. 속효성 비료에 비해 비싸다. 비료 주기는 시기는 한국잔디는 5월 초순부터 9월 중순까지며, 한지형 잔디는 4월 초순부터 6월 초순까지 그리고 8월 하순부터 11월 초순까지다. 복합비료는 월 1회 평당 50∼60g 주는 게 좋다.

잡초 제거
잡초는 잔디 미관을 해치고 잔디를 상하게 한다. 잔디밭이 훼손된 부분에서 잡초가 쉽게 발생하며, 잔디보다 생육 시기와 속도가 빨라 잔디 생육에 필요한 햇빛을 가리거나 양분을 빼앗는다. 잔디를 해치는 잡초의 종류는 토끼풀, 망초, 민들레, 질경이, 쑥 등이다. 그런데 바랭이, 뚝새풀, 새포아풀, 강아지풀 등 화본과 잡초는 잎 모양이 잔디처럼 좁고 뾰족하고 생육 패턴도 유사해 방제가 어렵다. 한국잔디에 발생한 화본과 잡초를 방제하는 방법은 잔디는 살리고 잡초만 죽이는 농약인 파란들, 톤압 등을 전착제展着劑(농약을 효과적으로 살포하거나 해충에 잘 달라붙게 하기 위해 섞는 물질)와 혼합해 살포하면 된다.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건축 집짓기 전원주택 단독주택 잔디 조경
이전 페이지
분류: 정원가꾸기
2019년 4월호
[정원가꾸기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9-03-26)  여행길에 마주친 야생화원
(2019-01-25)  [HOME & GARDEN] 우리 집 환경 지킴이, 공기정화식물
(2018-12-26)  [HOME & GARDEN] 한겨울 집 안 가득 푸른 기운을 발산하는 ‘온실’
(2018-12-24)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원 조경 레시피 85 ⑥
(2018-11-23)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원 조경 레시피 85 ⑤
[관련기사]
[분당 철근콘크리트주택] 중정 있는 검은 벽돌집, 운중동 흑정 (2019-08-22)
[용인 목조주택] 동화 속 집 같은 용인 주택 ‘감분헌’ (2019-08-12)
[양평 통나무주택] 겉과 속이 달라! 두 얼굴의 집 (2019-08-05)
[괴산 목조주택] 교수에서 농부의 삶으로 담백한 괴산 주택 (2019-07-29)
[세종 목조주택] 따뜻하고 포근한 소통 공간, 세종시 주택 ‘서정가’ (2019-07-29)
[안성 철근콘크리트주택] 그들만의 삶이 녹아든 공간 안성 배꽃집 (2019-07-29)
[상도동 철근콘크리트주택] 땅 생김새 그대로 건축 상도동 협소주택 삼각집 (2019-07-29)
[STYLING INTERIOR] 안팎에서 자연과 벗하는 내추럴 밸런스 하우스Natural Balance House (2019-07-29)
[ARCHITECTURE DESIGN] 안마당 집.ver2 (2019-07-29)
[ARCHITECTURE DESIGN] 아름다운 호수에서 영감 얻은 빌라 오흐리드VILLA OHRID (2019-07-29)
전원주택 (4,874)
펜션/카페 (238)
전원생활 (726)
정원 (267)
정원가꾸기 (215)
식물 (47)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Home & Garden] 장미정원 만...
[Home & Garden(1)-2] 연못 ...
[주례민의 정원 디자인, 시공...
[Home & Garden③] 여름철 잔...
[HOME & GARDEN] 주택을 더욱...
[실내정원]쾌적한 우리집 만...
봄맞이 정원 설계 따라잡기
천연 가습기, 미니연못 만들...
[HOME & GARDEN] 아름다운 정...
[Home & Garden] 사랑의 향...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