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전원주택 > 목조/통나무
[파주 목조주택] 하늘을 날아오를 듯한 파주 주택 비상飛上
2020년 1월 1일 (수) 00:00:00 |   지면 발행 ( 2020년 1월호 - 전체 보기 )

하늘을 날아오를 듯한
파주 주택 비상飛上

영화 같은 사랑의 결실을 맺은 건축주 부부. 하지만 그들에게 자녀의 행운은 없었다. 아홉 번이나 인공수정을 시도했지만 모두 실패했고, 결국 부부는 둘이 오붓하게 지내기로 마음을 바꿨다. 남편의 건강을 생각해 친환경주택을 짓기로 했고, 그 과정에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새로 지은 주택에 만족하며 부부의 사랑은 현재 진행형이다.
글 사진 박창배 기자 | 취재 협조 한다움건설㈜

HOUSE NOTE
DATA
위치  경기 파주시 탄현면 대동리
지역/지구  계획관리지역
건축구조  중목구조
대지면적  755.00㎡(228.39평)
건축면적  159.18㎡(48.15평)
건폐율  19%
연면적  174.22㎡(52.70평)
   1층 122.94㎡(37.19평)
   2층 51.28㎡(15.51평)
용적률  21%
공사기간  2019년 6월~9월
설계   최부용갤러리하우스
시공   한다움건설(주) 1522-7187 
건축비용  4억 원(엘리베이터, 부대시설 제외)

MATERIAL
외부마감
   지붕 -  징크
   벽 -  세라스킨, 아키타일, 적삼목 외
   데크 - 고흥석 천연석재
내부마감
   천장 - 실크벽지
   벽 -  실크벽지
   바닥 -  강마루
계단실
   디딤판 - 멀바우 집성판
   난간 - 단조난간
단열재
   지붕 - 수성연질폼(아이씬)
   외단열 - 앳홈 EPS
   내단열 - 글라스울
창호  독일식 시스템창호
현관  성우스타게이트 
조명  시티전기
주방기구  건축주 별도 진행
위생기구  비앤티, 아메리칸 스탠다드
난방기구  가스보일러(경동나비엔)
1층 평면도
1997년 히트한 영화 <접속>. 전도연과 한석규가 주연을 맡은 영화 <접속>은 장윤현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으로, PC통신으로 소통하게 된 두 남녀가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고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전도연이 24살에 찍은 영화로, 제18회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을 비롯해 대종상 신인여자배우상 등을 수상했다. <접속>은 1997년, 서울 기준으로 전국 관객 67만 명을 동원했고, 그해 한국영화 흥행 2위였다. 그 당시 온라인 채팅이나 커뮤니티는 참신한 낭만이 있던 시절이었다. 
건축주 부부는 영화 <접속>처럼 20여 년 전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만나 결혼에 골인했다. 남편은 경기도 파주가 고향이고 아내는 경북 상주. 파주와 상주는 지금도 자동차로 3시간 이상 걸리고 대중교통으로 4시간 이상 걸리는 먼 거리다. 온라인이 아니었다면 만나기 쉽지 않았을 거리다.
1층 포치와 현관. 장애인 남편이 휠체어로 다니기 편하도록 경사가 완만하게 길을 내고 현관에서 내부로 들어가는 입구엔 턱을 만들지 않았다.
현관에서 바라본 모습.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과 거실 지나 주방이 보인다.

둘은 인터넷 음악 커뮤니티를 통해 인연이 닿았다. 남편은 고향 파주에서 부동산중개업을 하고 있었고, 아내는 상주에서 모 고등학교에서 교직생활을 하고 있었다. 남편은 소아마비 증세가 악화돼 휠체어 신세를 져야 하는 장애가 있었지만, 아내는 장애보다 서로가 정신적으로 통하고 음악적으로 교감할 수 있는 부분에 매료돼 주변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결혼을 결심했다. 결혼식 당일에도 아내의 어머니는 “지금도 늦지 않았다”고 할 정도였다고.
“그냥 남편이 좋았어요. 이 사람과 평생을 함께하고 싶었죠. 남편이 장애가 있다는 이유로 주변에서는 반대가 심했는데, 결혼하는 날에도 어머니는 저를 설득하려고 했어요. 하지만 저는 남편의 장애가 보이지 않았고 남편 그 자체만 보였어요.”
1층 거실. 인테리어는 부부가 직접 연출한 것으로 화이트로 심플하고 산뜻하게 연출했고, 인테리어 소품과 조명 등도 부부가 발품을 팔아 직접 골랐다.
1층 주방. 내부는 현관에서 주방 및 다실까지 휠체어로 다니기 편하게 턱이 없고 널찍하다.
주방과 다실. 차를 즐기는 부부는 주방 옆으로 계획해 만든 다실을 가장 좋아한다고 한다.

친환경 중목구조로 선택
결혼 후 부부는 남편의 고향 파주에서 정착해 지금까지 살고 있다. 남편은 파주에서만 줄곧 살아왔다. 반공이 강조되던 시절 남편의 고향집에서 북한이 보인다는 이유로 고향집을 떠나 윗마을로 이주해야 했다고 한다. 당시엔 이 마을 주민들조차 이곳을 드나들 때에도 검문소에서 허락을 받아야 할 정도로 마을 출입이 제한되고 까다로웠다. 제약이 풀려 고향집에 다시 살 수 있게 되자, 부부는 오랫동안 비워뒀던 옛 고향집을 허물고 다시 집을 짓기로 했다. 장애인 남편의 건강이 악화되다보니 친환경주택에서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부부는 전원주택 전문지를 탐독하고 건축박람회를 참관하면서 주택 관련 지식을 쌓았다. 짓고자 하는 주택의 밑그림이 그려지자 설계를 맡길 건축사사무소를 물색했는데, 최부용갤러리하우스가 설계해 놓은 주택에 마음이 끌렸다고. 
1층 부부 침실.
부부 침실 옆에는 아내가 테니스 대회에서 받은 많은 상패가 진열돼 있다.
부부 침실과 이어진 욕실과 화장실 역시 휠체어로 편하게 다닐 수 있도록 공간이 넓다.

“친환경적인 집을 짓고 싶어서 중목구조를 선택했고, 외관이 좀 독특했으면 했어요. 최부용갤러리하우스에서 설계를 해놓은 ‘비상飛上’이란 주택이 맘에 쏙 들더군요. 철근콘크리트 주택용으로 설계돼 있던 거였는데 2년간 설계 변경을 거쳐서 완성했어요.”
시공사는 건축박람회에서 만났다. 한다움건설 관계자는 지난해 5월에 열렸던 건축박람회에서 어느 부부가 찾아와서는 대뜸 중목구조 잘하는 업체냐고 물었다고 한다.
“MBC건축박람회에서 휠체어를 탄 신사분과 사모님이 저희 부스에 오더니 그 자리에서 묻더군요. 중목구조 잘하냐고요. 마침 건축주가 주택을 지으려고 하는 부지 인근에 저희가 완공한 주택이 있어서 직접 보면서 얘기 나누면 좋을 것 같다고 답변을 드렸죠. 그 후 연락이 와서 현장에서 저희가 지은 중목구조 주택을 보면서 상담을 나눴고 그 자리에서 계약을 맺었죠.”
2층 평면도
2층에서 바라본 1층 거실.
2층 복도. 내부 공간에는 2층 복도에 중문과 화장실 두 곳에만 문을 설치했다.
2층 방은 독서와 음악감상을 즐기기도 하면서 쉬는 공간이다. 손님이 올 경우엔 게스트룸으로 활용된다.

문과 턱이 없는 내부 공간
전면 도로에서 뒤쪽으로 최대한 이격하여 프라이버시를 확보하고 후면으로는 확 트인 전망을 시원스럽게 감상할 수 있도록 주택을 배치했다. 입면이 빗각기둥으로 구성돼 있어 마치 카페를 보는 듯 선이 아름답고, 포인트 외벽을 세라믹 아키타일을 붙여서 입체감이 더욱 돋보인다. 외관상 아름답지만 시공하는 데 어려움이 많았다고 한다. 구조적 부분과 미적 부분을 동시에 해결해야 하는 과제가 있었다는 한다움건설 차승민 현장소장.
편하게 음악을 즐기는 공간인 2층 취미실.
2층 화장실.
2층 테라스는 탁자를 두어 차를 마시며 즐기기에 안성맞춤 공간이다.

“내력 기둥이 빗각이다 보니 설계팀과 구조기술사와 심도 있는 논의를 해야 했어요. 결국 중목(105×400㎜)을 2중 3중으로 대고 철제 브라켓을 활용해 시공했죠. 시간도 오래 걸렸고 비용도 예상보다 훨씬 더 들어갔어요. 골조 작업만 3일 걸렸고 비용은 3배 이상 들어갔죠. 다시 이런 집을 짓는다면 시행착오를 겪었으니 더 잘 하겠지만 안할 것 같아요.”
단열은 중부 지방기준의 50T 가등급 자재를 붙이고 세라스킨이라는 광물 베이스 스타코를 시공해 반광의 광택이 은은하게 묻어나온다. 인테리어는 화이트에 깔끔하고 심플한 콘셉트로 색상, 가구, 조명 등 부부가 직접 발품을 팔아 선택했다. 
내력기둥이 빗각이어서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중목(105×400㎜)을 2중 또는 3중으로 대고 철제 브라켓을 활용해 시공했다.

내부 곳곳에는 장애인 남편에 대한 배려가 깃들어 있다. 휠체어로 다니는데 불편하지 않도록 내부 공간엔 턱을 만들지 않았다. 그리고 2층 중문과 화장실 두 곳에만 문이 있고 그 외 공간엔 문이 없다. 또 1~2층 편하게 오갈 수 있도록 엘리베이터를 설치했다. 
파주 주택은 19년 6월에 착공을 해서 9월에 완공을 보았고 부대시설 등 마무리 공사를 끝마치고 11월에 입주했다. 장애인 혜택으로 1층 현관 포치와 엘리베이터 공간 등이 연면적에서 제외됐다. 시공사 관계자는 건축주가 믿어줬기에 최선을 다했고 작은 것 하나까지 더 잘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한다.
“건축주 부부가 저희를 믿어줬고 우리는 그에 보답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죠. 특히 장애인 남편분이 다니는 동선을 최대한 고려하면서 조금이라도 불편함이 없도록 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했어요. 두 분이 이 집에서 행복하고 건강하게 오래 사시길 기원합니다.”
주택 입면이 빗각기둥으로 구성돼 있어 마치 카페를 보는 듯 선이 아름답고, 포인트 외벽을 세라믹 아키타일을 붙여서 입체감이 더욱 돋보인다.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한다움건설 목조주택 파주 전원주택 파주 단독주택 중목구조
이전 페이지
분류: 목조/통나무
2020년 1월호
[목조/통나무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9-12-30)  [밀양 목조주택] 주택 배치와 정원으로 대지의 단점을 장점화한 밀양 주택
(2019-12-30)  [음성 목조주택] 매스구조로 공간 분리하고 풍경 끌어들인 음성 목조주택
(2019-12-26)  [영월 목조주택] 숨겨진 무릉도원을 찾다, 영월 J클럽 하우스
(2019-12-12)  [포천 목조주택] 마음으로 짓고 사랑으로 베풀고 포천 애선재愛亘齋
(2019-11-25)  [나주 목조주택] 아내 몰래 땅 사서 지은 나주 주택
[관련기사]
['19년 12월호 특집] 2019 대한민국목조건축대전 수상작_우수상_품Arms (2020-01-06)
[ARCHITECTURE DESIGN] 산 능선 닮은 지붕, 세련된 입면 29평형 목조주택 (2020-01-02)
[밀양 목조주택] 주택 배치와 정원으로 대지의 단점을 장점화한 밀양 주택 (2019-12-30)
[음성 목조주택] 매스구조로 공간 분리하고 풍경 끌어들인 음성 목조주택 (2019-12-30)
[영월 목조주택] 숨겨진 무릉도원을 찾다, 영월 J클럽 하우스 (2019-12-26)
[파주 목조주택] 하늘을 나는 듯한 파주 주택 ‘비상’ (2019-12-20)
[포천 목조주택] 마음으로 짓고 사랑으로 베풀고 포천 애선재愛亘齋 (2019-12-12)
['19년 12월호 특집] 2019 대한민국목조건축대전 수상작_최우수상_도이헌禱爾軒 (2019-12-05)
[나주 목조주택] 아내 몰래 땅 사서 지은 나주 주택 (2019-11-25)
[담양 목조주택] 시골 향수에 끌려 지은 담양 주택 (2019-11-25)
전원주택 (4,968)
황토/한옥 (329)
목조/통나무 (879)
철근콘크리트 (348)
스틸하우스 외 (288)
건축정보 (1,566)
설계도면 (371)
동영상 (419)
전원주택단지 (116)
특집/기타 (652)
펜션/카페 (238)
전원생활 (748)
정원 (273)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광교 목조주택] 담과 가벽이...
[영월 목조주택] 숨겨진 무릉...
[파주 목조주택] 하늘을 날아...
[밀양 목조주택] 주택 배치와...
[포천 목조주택] 마음으로 짓...
[음성 목조주택] 매스구조로...
[강릉 목조주택] 아늑하고 안...
[김포 목조주택] 유쾌한 가족...
정원 아름다운 단아한 45평 ...
[당진 목조주택] 평당 350만...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