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게시판 > 전원뉴스
글번호 3292 (8134) 작성자 윤홍로 날짜 2017-12-04 조회수 63
제 목 55-59세 절반 ‘자녀에 집 상속 안한다’

55-59세 절반 ‘자녀에 집 상속 안한다’

 

주택금융공사(HF)가 11월 30일 노년층의 노후생활 실태 파악 등을 위해 ‘주택연금 수요실태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그 결과 만 55~59세 예비 노년가구의 절반 가까운 44.7%가 자녀에게 집을 물려주지 않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일반 노년가구의 주택 비상속 의향은 27.5%로 3년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아울러 노년층 5가구 중 1가구는 앞으로 주택연금에 가입할 의사가 있으며

주택연금 가입기간이 길어질수록 자녀로부터 경제적 도움을 받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 주택연금이란 만 60세 이상의 어르신께서 소유한 주택을 담보로 맡기고

평생 혹은 일정한 기간 동안 매월 연금방식으로 노후생활자금을 지급받는 국가가 보증하는 역모기지론을 말한다. 

이 조사는 지난 6월 29일부터 8월 18일까지 주택을 소유한 만 55~84세의 일반노년 3,000가구와 주택연금을 이용 중인 1,200가구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주택 비상속 의향 27.5%로 3년 연속 증가

 

만 55~59세 예비 노년가구의 경우 절반 가까운 44.7%가 자녀에게 집을 물려주지 않겠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만 60~84세 일반노년가구의 27.5%는 보유주택을 자녀에게 물려주지 않겠다고 답했다.

이는 지난 2015년 24.3%, 2016년 25.2%에 이어 3년 연속 증가한 것이며 역대 최고치다.

 

※ 일반노년가구 중 만 55~59세에 속하는 가구

 

노년 5가구 중 1가구, 주택연금 가입 의향 있어

 

만 60~84세 일반노년가구의 17.7%가 앞으로 주택연금을 이용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이는 전년대비 3.1%포인트 증가한 것이다. 특히 만 55~59세 예비노년가구의 주택연금 이용의향은 31.0%로 전년(22.3%)대비 8.7%포인트 상승했다.

 

주택연금 가입 기간 길어질수록 자녀로부터 도움 안받아

 

주택연금 이용가구가 자녀로부터 경제적 도움을 받는 비율은 가입유지 기간에 따라

△2년 24.6% △3년 이상~5년 미만 27.2% △5년 이상~7년 미만 22.0% △7년 이상 17.5%로

가입기간이 길어질수록 자녀로부터 도움을 받는 비율이 낮게 나타났다.

 

 

아울러 주택연금 이용가구와 일반노년가구의 월 평균 수입을 비교한 결과,

만 75세부터 주택연금 이용가구의 월평균 수입이 더 높아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만 75~79세의 경우 △주택연금 이용가구 161만 원, 일반노년가구 149만 원으로 12만 원 가량의 차이를 보였으며

80세 이상의 경우에는 △주택연금 이용가구 169만 원, 일반노년가구 120만 원으로 월 평균 수입 격차가 49만 원까지 확대됐다.

 

일반 노년가구 은퇴 준비율 절반에 그쳐

 

만 60~84세의 일반노년가구 중 비은퇴 가구 및 은퇴 가구의 은퇴 준비율은 각각 55.9%, 51.2%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자녀의 취업이나 결혼 후 은퇴를 준비한 비율이 높았으며,

가구주가 취업한 직후부터 은퇴준비를 한 비율은 비은퇴가구의 경우 11.8%, 은퇴가구의 경우 19.5%에 불과했다.

 

일반 노년가구의 월 평균 수입금액 중 가장 큰 소득원은 근로사업 소득으로 55.6%이며 연금소득이 차지하는 비중은 26.1%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연금소득 중 공적 연금 소득은 22.6%였으며 개인연금, 퇴직연금 등의 연금 소득은 3.5%였다.

 

아울러 일반노년가구 중 비은퇴 가구의 45.2%가 공적연금을 은퇴 후 주된 수입원으로 기대한다고 답해 공적연금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윤홍로 기자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덧글

 [ 글 목록 ]
등록 게시글 수:  2,688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전원주택라이프 문화체육관광부 2017년 우수 콘텐츠 잡지선정  2017-03-06 996
【공지】 본지 발행인 제50회 한국잡지언론상 경영부문 수상!  2016-11-02 1645
【공지】 컴퓨터를 내게 맞게 그리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2016-01-26 2666
【공지】 전원주택라이프 TV 채널 개설 (1) 2015-12-18 2990
3298 남부지방산림청, 부산지역 소나무류 취급업체 특별단속 2017-12-12 24
3297 동부지방산림청, 연말까지 목재제품 품질단속 강화 2017-12-11 27
3296 연면적 200㎡(60.5평) 초과 건축물 건축주 직접 시공 제한 2017-12-11 32
3295 남해군, ‘귀농인의 집’ 1호 입주세대 모집 2017-12-06 54
3294 서울시, 공공한옥 임대 2017-12-05 59
3293 LPG용기 색상 변경으로 방치·미검사 용기 걸러낸다  2017-12-04 65
▶▶ 55-59세 절반 ‘자녀에 집 상속 안한다’  2017-12-04 64
3291 경기 고양·남양주·수원-서울 M-버스 노선 신설  2017-12-04 54
3290 행복도시 ‘한옥마을 건축 가이드라인’ 설명회 개최  2017-11-29 81
3289 인체에 안전, 유해가스 없는 친환경 목섬유 단열재 개발 2017-11-29 89
3288 구미국유림관리소-대구광역시, 목재제품 협업 단속 2017-11-29 66
3287 핫도그 형태 앵커공법 등 2건, 11월 건설신기술로 지정  2017-11-29 66
3286 순천만 국가정원 내 ‘생명나눔 주제정원’ 조성  2017-11-28 65
3285 원주-강릉 철도, 12. 22 개통  2017-11-27 56
3284 추운 날씨 보일러 가동 전 점검부터  2017-11-24 78
1 2 3 4 5 6 7 8 9 10 11~20 >
검색 :  
전원뉴스
자유게시판
Q&A
알뜰장터
구인/구직
취재요청
전원컬럼
전원주택아카데미
최근 많이 본 기사
[목조주택교실] 계단
[전주 철근콘크리트주택] 마...
삼대를 위한 집 상주 196.35...
청라지구 단독주택 설계 공모...
[용인 목조주택] 한평생 책과...
정화조 종류와 오수 처리 시...
[용인 전원주택] 수퍼-E 하우...
[화순 목조주택]데드 스페이...
[점포 겸용 주택] 발상의 전...
[양평 전원주택단지] 도시생...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