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게시판 > 전원뉴스
글번호 3427 (8303) 작성자 윤홍로 날짜 2018-07-09 조회수 45
제 목 청년창업농 400명 추가모집에 1,838명 신청

청년창업농 400명 추가모집에 1,838명 신청

 

농림축산식품부는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 대상자 추가 선발 신청을 마감한 결과, 1,838명이 신청(평균 경쟁률 4.6:1)했다”고 밝혔다.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_영농 의지와 발전 가능성이 큰 청년 농업인을 선발, 월 최대 100만 원을 최장 3년간 지원

 

농식품부에서는 청년 창업농 선발을 위해 6월 8일부터 7월 2일까지 신청을 접수했으며, 사전 설명회(6.5∼8, 3개 권역) 개최, 콜센터 운영 등을 통해 청년들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한 바 있다.

농식품부는 금번 신청자 1,838명을 대상으로 지자체와 협력해 서면평가와 면접평가를 거쳐서 8월 중순 400명을 최종 선발한다.

서면 및 면접평가 과정에서는 신청자들의 영농 의지와 목표, 영농 계획의 구체성과 실현가능성 등을 평가한다.

선발 공정성·투명성 담보를 위해 평가위원은 농업마이스터, 신지식농업인, 농대교수 등 외부 전문가로 구성하고, 평가에 들어가기 전 평가위원들에게 별도의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에 선발되는 400명의 청년 창업농에게는 8월말부터 영농 정착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아직 영농을 시작하지 않은 창업 예정자(독립경영예정자)의 경우, 선도농가 또는 농업법인에서 3개월의 실습 후 농지 등 영농기반을 마련하고, 농업경영주로 등록한 이후부터 지원금이 지급된다.

 

신청 결과 주요 특징

첫째, 경북, 전북, 전남 등 농업 강세 지역의 신청자가 많았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경북 342명(18.6%), 전북 276(15.0), 전남 276(15.0), 경남 234(12.7), 충남 179(9.7), 경기 170(9.2), 충북 131(7.1), 강원 89(4.8), 제주 69(3.8) 순으로 나타났으며, 특·광역시에서도 72명(3.9)이 신청했다.

둘째, 영농 경력이 없는 창업 예정자의 신청이 가장 많았다.

창업 예정자 736명이 신청해 40.0%를 차지했으며, 1년차 652명(35.5%), 2년차 291명(15.8%), 3년차 159명(8.7%)이 신청했다.

창업(독립경영)_본인 명의로 농지 등 영농기반을 마련하고, <농어업경영체육성법>에 따른 농업경영정보(경영주)를 등록하여 영농을 수행

창업 예정자 및 영농경력 1년차의 신청이 많은 이유는 동 지원사업이 영농 정착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경력이 없거나 연차가 적을수록 지원금 수령 기간이 길어지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연차별 지원금 수령 기간

예정자 및 1년차(36개월, 100→90→80만 원), 2년차(24개월, 90→80만 원), 3년차(12개월, 80만 원)

셋째, 비농업계교 졸업생과 귀농인(예정포함)의 신청이 많았다.

비농업계학교 졸업생(졸업예정자 포함)이 1,435명(78.1%)으로 농업계학교 졸업생(403명) 보다 3.6배 많았으며, 도시에서 농촌으로 귀농했거나, 귀농할 예정인 청년이 1,381명(75.1%)으로 재촌 청년(457명) 보다 3배 많았다. 다만, 농촌에 부모의 영농기반 등이 있는 청년들의 신청이 많았으나(1,189명, 64.7%), 기반이 전혀 없는 청년도 649명이(35.3%) 신청했다. 이러한 결과는 스마트팜 등 농업의 새로운 영역 확대와 청년농업인 성공 사례 확산 등으로 영농 창업에 대한 청년들의 기대와 관심이 확대되었고, 영농정착지원금과 연계사업(농지·자금·교육) 지원으로 초기 영농 정착애로가 상당부분 해소될 수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넷째, 신청자의 68.3%는 지난 4월 1,168명 선발 당시 신청하지 않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금번 신청자의 68.3%(1,255명)는 본예산 대상자 선발 당시 신청하지 않았던 사람이며, 특히 독립경영 예정자의 경우 76.4% (562명)가 신규 신청자이다. 이는 정부의 지속적 홍보 노력과 본예산 사업 추진으로 영농정착지원사업에 대한 인지도가 확산되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다섯째, 부부공동, 청년 공동법인창업 신청자도 상당수 있었다.

부부가 함께 공동 영농(예정자포함) 계획을 제출한 경우(400명, 21.8%), 청년들이 농업법인을 공동 창업(예정자포함)하겠다고 지원을 신청한 경우(50명, 2.7%)가 이에 해당한다. 농식품부는 부부가 함께 영농창업을 추진하거나 청년들이 공동으로 농업법인을 창업하는 경우 등을 우대 선발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이번 정착지원금 신청 접수 시 농지, 자금, 교육 등 연계 지원사업에 대한 신청도 받았다.

그 결과 후계농 창업자금(3억원 한도, 금리 2%, 3년거치 7년 상환)에 1,015명(55.2%), 농지은행의 농지 매입·임차 823명(44.7), 선도농가 실습지원(3개월, 농진청)에 636명(34.6), 농업법인 인턴사업(3개월)에 270명(14.7%)이 신청하여 영농정착지원 관련 연계사업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농식품부는 신청자들의 연계지원 사업신청 사항을 토대로 농촌진흥청, 농어촌공사(농지은행), 농협 등 관계 기관과 협력하여 최종 선발되는 400명에게 영농기술 교육, 농지, 후계농 자금 등에 대한 연계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금번 400명 추가 선발을 통해 청년들의 영농창업에 대한 높은 기대와 관심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다”라면서, “영농정착지원 사업을 통해 청년들의 농업 분야 진출 확대와 안정적 정착을 도와 우리 농업·농촌에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향후 동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덧글

 [ 글 목록 ]
등록 게시글 수:  2,822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전원주택라이프 문화체육관광부 2017년 우수 콘텐츠 잡지선정  2017-03-06 2248
【공지】 본지 발행인 제50회 한국잡지언론상 경영부문 수상!  2016-11-02 3023
【공지】 컴퓨터를 내게 맞게 그리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2016-01-26 3971
【공지】 전원주택라이프 TV 채널 개설 (1) 2015-12-18 4357
3432 시설안전공단, '녹색건축 인증기관'으로 지정  2018-07-19 9
3431 화순군, 이서면 인계지구 전원마을 잔여 택지 분양  2018-07-19 12
3430 여름휴가철 농어촌민박 서비스·안전기준 강화  2018-07-19 9
3429 산림청, 편백 등 묘목 6천만 본 생산 중  2018-07-11 33
3428 SK텔레콤, 인테리어로 스마트홈 대중화 나서  2018-07-10 42
▶▶ 청년창업농 400명 추가모집에 1,838명 신청  2018-07-09 46
3426 종합부동산세 개편 방안 Q&A  2018-07-09 39
3425 국토부, 건축안전 모니터링 실시 2018-07-09 36
3424 국민 아이디어로 제로에너지건축 부담 줄인다 2018-07-09 42
3423 농지취득자격증명,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2018-07-06 47
3422 지자체에 건축안전센터 설치 2018-07-02 51
3421 농어촌민박 5,772건(26.6%) 위법사항 적발  2018-06-29 63
3420 주택임차인 보증금 보호 강화  2018-06-28 73
3419 자녀가 행복해지는 부모 텃밭  2018-06-27 67
3418 부동산산업, 투명하고 건전한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육성  2018-06-20 99
1 2 3 4 5 6 7 8 9 10 11~20 >
검색 :  
전원뉴스
자유게시판
Q&A
알뜰장터
구인/구직
취재요청
전원컬럼
전원주택아카데미
최근 많이 본 기사
정화조 종류와 오수 처리 시...
[김해 철근콘크리트주택] 외...
[경주 목조주택] 가성비 좋은...
[수원 중목구조주택] 편안한...
[Home & Garden③] 여름철 잔...
[경주 목조주택] 가성비 좋은...
[증평 목조주택] 반려견과 함...
전원주택 설계도면(63)
[전원주택 설비] 전기공사 -...
[김포 철근콘크리트주택] 층...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